X

中 양제츠 "종전선언 지지…한반도 평화에 기여할것"

한중 "코로나19 안정되면 시진핑 방한 추진 공감대 확인"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양제츠(楊潔?)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이 2일 중국 톈진(天津) 한 호텔에서 종전선언 등 한반도 문제 관련 협의 시작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양제츠(楊潔?)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이 2일 중국 톈진(天津) 한 호텔에서 종전선언 등 한반도 문제 관련 협의 시작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은 "종전선언 추진을 지지하며, 종전선언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증진시키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3일 주중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양 정치국원은 전날 톈진에서 열린 서훈 청와대 안보실장과의 회담에서 서 실장이 종전선언을 포함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진전을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을 설명한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양 위원은 한국 정부의 남북관계 증진을 위한 노력을 일관되게 지지한다며 한반도 평화·안정을 위해 중국도 지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고 대사관은 전했다.

양측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돼 제반 여건이 갖춰지는 대로 시진핑 국가주석의 방한을 추진한다는 데 대한 공감대를 재확인했으며, 그 이전이라도 정상간 필요한 소통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대사관은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171
  • 경북 138
  • 전국 4,07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