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당무 거부' 이준석, 부산서 尹측근 장제원 사무실 기습 방문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일 오전 장제원 의원 지역구인 부산 사상구 당원협의회 사무실을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일 오전 장제원 의원 지역구인 부산 사상구 당원협의회 사무실을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당무를 보이콧하고 잠행 중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일 윤석열 후보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장제원 의원 지역구인 부산 사상 당원협의회 사무실을 기습 방문했다.

이 대표 측은 기자들에게 배포한 공지문에서 "이 대표가 사무실을 격려차 방문했고, 당원 증감 추이 등 지역 현안과 관련해 당직자들과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선 후보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장 의원은 최근 이 대표와 공개적으로 대립각을 세워왔다. 이 때문에 이날 이 대표의 기습 방문은 그가 장 의원을 우회적으로 저격하기 위한 행보라는 해석이 나온다.

일각에선 윤 후보 측 권성동 사무총장이 이 대표 부재 중에 그의 지역구인 서울 노원병 당원협의회 사무실을 찾아 30분간 머무르다 떠난 것에 대해 맞불을 놓은 게 아니냐는 분석도 제기된다.

한편 이 대표는 지난달 29일 페이스북에 "그렇다면 여기까지"라는 글을 남기고 모든 공개 일정을 취소한 상태다.

이후 부산에 내려간 이 대표는 이성권 부산시 정무특보와 만나 지역 현안 등에 대해 얘기를 나누고 정의화 전 국회의장과 회동해 선대위를 둘러싼 갈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 대표는 이르면 이날 중 상경할 것으로 관측된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213
  • 경북 170
  • 전국 5,80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