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터샷' 필요성 알지만…"부작용 없을까?"

대구 추가 접종자 7만9497명 불과…요양병원선 동의율 20%선 그쳐
전문가 "접종 3개월 뒤 항체 급감"
기존 접종 백신으로 하돼, 3번 접종 백신이 2종류 넘지 않아야

지난달 14일 대구의료원 코로나19 백신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부스터샷을 접종받고 있다. 매일신문DB
지난달 14일 대구의료원 코로나19 백신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부스터샷을 접종받고 있다. 매일신문DB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시행 후 정부가 추가 접종(부스터샷·booster shot)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지만 백신 부작용에 대한 부담감이 크다 보니 부스터샷 접종이 좀처럼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대구는 인구 대비 접종률이 75.3%(180만7천944명)이지만, 부스터샷 접종자는 7만9천497명에 불과하다.

대구의 한 요양병원 관계자는 "보호자들에게 일일이 전화나 문자 등을 통해 추가 접종에 대해 안내했지만 동의률이 20% 선에 그치고 있다"고 했다.

또 다른 요양병원 직원은 "직원 전체가 같은 날 추가 접종하겠다고 했더니 질병청이 혹시나 부작용이 우려될 수 있어 분산 접종을 권하더라"면서 "이런 상황에 고령의 기저질환자들에게 부스터샷을 접종하라고 무작정 권하기도 부담스럽다"고 털어놨다.

정부가 부스터샷을 권고하는 것은 델타 변이가 유행하면서 바이러스가 한층 강력해진 데다, 백신 접종 후 형성되는 중화항체량이 시간이 지나면서 급감하는 것을 확인했기 때문이다. 중화항체는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항체로, 이 수치가 낮으면 바이러스가 몸속에 들어왔을 때 감염 위험도 그만큼 커질 수 있다.

60세 이상 고령층이 다수 접종한 AZ, 젊은 남성층을 중심으로 집중됐던 얀센 백신의 경우 접종 후 형성되는 중화항체 형성량이 각각 329, 263으로 극히 낮아 화이자 접종자(2천119)의 5분의 1, 모더나 접종자(2천852)의 7분의 1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구나 AZ의 경우 3개월 후 이 수치가 146으로 절반 아래로 뚝 떨어졌고, AZ와 화이자를 교차접종한 후에도 접종 2주 후 2천368까지 높았던 항체형성률이 3개월 후면 326으로 급감했다. 화이자 접종 완료자 역시 3개월 후에는 항체형성률이 865였지만, 5개월 후에는 233까지 떨어졌다.

또 다른 미국 연구진의 연구에 따르면 얀센 백신 예방효과는 초기 88%에서 접종 후 5개월 만에 3%로 급감했다.

부스터샷은 이를 보완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 접종 시 확진율과 중증화율 모두 접종 완료자보다 낮게 나타났으며, 접종 후 부작용은 2차 접종 때와 유사한 수준으로 조사됐다.

추가 접종을 가장 먼저 시행한 이스라엘의 경우 추가 접종 후 12일이 지난 완료자의 확진율은 기본접종 완료자보다 10분의 1 수준으로 낮았고, 중증으로 진행되는 비율은 무려 20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

전문가들도 부스터샷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나섰다. 대한의사협회는 24일 "예방접종은 병원균마다 효과가 다를 수 있으며, B형 간염이나 파상풍처럼 표준 예방접종도 여러 번 접종하는 경우가 있다"면서 부스터샷 접종을 권고했고, 유럽질병관리예방센터(ECDC)도 이날 18세 이상 모든 성인에 대한 부스터샷을 권고했다.

김신우 대구시 감염병관리지원단장(경북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부스터샷 접종 시 2회 접종 완료 2주 후 형성됐던 중화항체 형성률까지 끌어올리는 것은 확인된 사실"이라며 "코로나가 당장 사라질 것도 아니고 계속 덤벼들 텐데 감염취약계층일수록 항체를 일정 수준 이상으로 끌어올려 놓는 것이 좋다"고 강조했다.

다만 부스터샷은 기본적으로 화이자·모더나 등 mRNA 백신을 활용하는데, 이 때 기본적으로 이전에 맞은 백신과 같은 종류로 추가 접종을 권고하고 있으며, 3차례 접종 과정에서 백신 종류가 2종을 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예를 들어 AZ와 화이자로 교차 접종했다면 부스터샷은 모더나가 아닌 화이자로 맞아야 한다.

부스터샷은 2차 접종일을 기준으로 60세 이상은 120일이 지난 날부터, 50대는 150일이 지난 날부터 추가 접종할 수 있는데, 접종 가능일 2주 전 방역 당국이 안내 문자를 발송한다. 이후 질병청 예방접종 사전 예약시스템(ncvr.kdca.go.kr)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또 5~6개월 기간만 지났다면 사전 예약 없이 잔여백신을 통해 접종도 가능하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4일 0시 기준 )

  • 대구 90
  • 경북 90
  • 전국 5,35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