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향토식문화대전 국제 탑쉐프 그랑프리서 대상·금상 수상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상장을 들어보이고 있다. 영남이공대 제공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상장을 들어보이고 있다. 영남이공대 제공

영남이공대학교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최근 서울 aT센터에서 열린 '제18회 대한민국 향토식문화대전 국제 탑쉐프 그랑프리'에서 대상과 금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사)세계음식문화연구원과 (사)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가 주최하는 국내 대규모 국제요리대회다.

식음료조리계열 링크플러스(LINC+) 사회협약반과 조리전공 1, 2학년으로 구성된 학생들은 ▷5인 단체 라이브 요리 부문 ▷9인 단체 전시 부문에 총 34명이 참가해 대상(4팀)과 금상(2팀)을 수상했다.

특히 링크플러스 사회협약반 라이브 요리팀(박혜미, 허수연, 이정은, 이수환, 김소정)은 대회 종목 중 가장 우수한 팀에게 주어지는 해양수산부장관상을, 9인 단체 전시팀(오해석, 김현희, 박선정, 채정훈, 정지웅, 조현준, 김동현, 석호준, 박상윤)은 한국올림픽위원장상을 각각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은 지난 5월에 개최된 제18회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대회에서 대회 최고상인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비롯해 농촌진흥청장상,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장상을 수상하며 대회 3관왕의 쾌거를 달성한 바 있다.

이경수 식음료조리계열장은 "우리 계열은 영양학적 지식기반 위에 식음료 및 조리 기술을 접목시킨 특화된 실무교육으로, 외식산업현장에서 식품문화를 선도하는 창의적이고 능동적인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많은 대회에서 실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8일 0시 기준 )

  • 대구 2,285
  • 경북 3,420
  • 전국 55,2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