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산학협력단, ‘2021년 공공특허 기술이전 우수연구기관’ 선정

김용래(왼쪽) 특허청장과 김지현 경북대 산학협력단장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대 제공
김용래(왼쪽) 특허청장과 김지현 경북대 산학협력단장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대 제공

경북대 산학협력단(단장 김지현)이 '2021년 공공특허 기술이전 우수연구기관' 경상기술료 부문에 선정됐다.

'공공특허 기술이전 우수연구기관 포상'은 국내 대학 및 공공연구기관을 대상으로 기술이전 실적이 우수한 연구기관을 선발해 업적을 기리고, 우수한 기술이전 사례를 발굴·홍보하고자 특허청장이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 시상식은 지난 16일 열린 '2021년 공공기술이전 사업화 로드쇼'에서 열렸다.

경북대 산학협력단은 ▷지식재산사업화 활성화를 위한 규정정비 ▷기술이전 전담조직 강화 ▷고품질 특허 창출 유도 및 부실특허 방지 제도 실시 ▷수요자 중심의 기술투자를 통한 고부가가치 기술 창출 및 기술사업화 활성화 ▷대학-기업 간 R&D 연계를 위한 오픈랩(Open-lap) 운영 ▷기술사업화 투자 확대를 위한 재원 확보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우수연구기관으로 선정됐다.

김지현 경북대 산학협력단장은 "공공 연구성과가 기업에 이전돼 상용화되기 위해서는 연구기관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대학이 보유한 우수한 연구성과가 더 많은 기업에게 기술이전돼 상용화되도록 특허 경영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8,728
  • 경북 7,550
  • 전국 180,80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