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구미국방벤처센터, 방위산업 분야 6개 기업 신규 협약기업 체결

  • 0

구미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 57곳으로 늘어

구미시와 구미국방벤처센터는 지역 중소벤처기업 6곳과 방위산업 신규사업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구미시 제공
구미시와 구미국방벤처센터는 지역 중소벤처기업 6곳과 방위산업 신규사업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청 전경.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청 전경. 구미시 제공

구미시와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공동 운영하는 구미국방벤처센터는 11일 구미지역 중소벤처기업 6곳과 방위산업 신규사업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어 협약기업들은 국정원에서 방위산업 기술보호 교육을 했다.

신규 협약기업은 ㈜마이크로텍, 대성정밀㈜, ㈜큐에스, ㈜니나노컴퍼니, ㈜디에이치티, 진메디칼 등이다. 이들 기업은 향후 구미시의 사업비 지원과 구미국방벤처센터의 자문을 받아 군 사업화 과제 발굴, 기술개발 등에 나서게 된다.

이날 신규 협약으로 구미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은 모두 57곳으로 늘었다. 협약기업의 고용 인원은 700여 명, 총 매출은 1천500억원에 달한다.

김대환 구미국방벤처센터장은 "구미지역 기업들의 방위산업 진입을 위한 지원 활동을 꾸준히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창형 구미시 경제지원국장은 "구미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들이 국방사업에 보다 활발히 진출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