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준 의원 “대장동 특혜, 시장(이재명) 승인없이 불가”

윤 후보의 경쟁력 #1. 추진력 #2. 공정·법치 #3. 보수사랑
홍 의원 "삼국지 영웅에 빗대자면 ‘장비+조자룡’”

TV매일신문 '관풍루'에 출연, 국민의힘 4강 진출자 중 윤석열 후보 지지를 호소한 홍석준 국회의원(대구 달서갑). TV매일신문 제공
TV매일신문 '관풍루'에 출연, 국민의힘 4강 진출자 중 윤석열 후보 지지를 호소한 홍석준 국회의원(대구 달서갑). TV매일신문 제공

국민의힘 홍석준 의원(대구 달서갑)이 25일 TV매일신문 생방송 '관풍루'(觀風樓) [국민의힘 4강 진출자 캠프 특별기획]에 윤석열 후보를 대신해 출연해 '대장동 특혜 의혹'에 대해 "대구에 이런 일이 일어났다면 시장이 무사할까요"라고 반문하며, "이재명 당시 성남시장(현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의 승인 또는 나아가 주도적 지시없이는 이뤄질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홍 의원은 "관(官)에서 초과수익을 가져오지 못하는 희한한 룰(Rule)까지 만들어가며 소수의 민간업자들에게 1조원 가까운 수익을 몰아준 것"이라며 "'공공환수(5,503억원)를 했다'는 것은 말도 안되는 궤변이며, 토지 소유주(원주민)와 입주자들로부터 온 수익을 빼앗은 범죄"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그는 "현 문(文) 정권 하의 검찰은 제대로 된 수사를 할 의지가 없다"며 "최종 결재권자인 당시 李 시장의 책임(배임죄, 경기도 재정손실 등)을 밝혀내고, 기소해야 한다"며 특검(특별검사)를 강하게 촉구했다.

TV매일신문 진행자 야수와 실시간 채팅방을 보고 있는 홍석준 의원. TV매일신문 제공
TV매일신문 진행자 야수와 실시간 채팅방을 보고 있는 홍석준 의원. TV매일신문 제공

이어 '정권교체를 위해 왜 윤석열 후보여야 하는가'는 질문에 대해서는 ▷휴머니티를 겸비한 결단력과 추진력 ▷공정과 법치를 바로 세운 결기(문 정권의 신(新) 적폐를 바로 잡을 능력) ▷대구경북 현안사업을 세심하게 챙길 후보 등을 들었다.

그는 "지난 조국 및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 시절에 검찰총장으로서 살아있는 권력에 맞서는 모습에 많은 보수층에서 감동했다"며 "아직도 그 마음 그대로 제1야당 최종 대선후보가 되기 위해 뛰고 있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홍 의원은 야수(진행자=권성훈 앵커)와의 사전토크 [삼국지 영웅으로 본 현 여야 주요 대선주자]에서 윤석열 후보를 "장비(우직한 성격에 순수한 마음을 가진 정치인)+조자룡(장판교에서 단기필마(單騎匹馬)로 유비의 아들(유선)을 가슴에 품고, 적진을 뚫고 무사히 구출)"에 비유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4일 0시 기준 )

  • 대구 90
  • 경북 90
  • 전국 5,35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