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청 김수용 씨, 전통서각 개인전

25일부터 3주간 정부대구합동청사서 전시

전통서각 작가인 김수용 씨가 조각도와 망치를 이용해 목판에 글씨를 새기고 있다.
전통서각 작가인 김수용 씨가 조각도와 망치를 이용해 목판에 글씨를 새기고 있다.

전통서각 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경북 군위군청 공무원 김수용(57) 씨가 이달 25일부터 3주간 정부대구합동청사 전시실에서 전통서각 개인전인 '각설(刻說)하고전'을 연다.

이번 전시에선 음각, 양각, 음양각, 화각, 목판 등 전통서각의 미와 독창성을 엿볼 수 있는 다양한 작품 60여 점을 선보인다.

김 씨는 "전시를 통해 전통서각의 대중화에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김 씨는 대한민국각자대전 초대작가, 대한민국인터넷서예문인화대전 초대작가, (사)철재전통각자회원, 백두전통각자연구회원, 군위군미술협회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8일 0시 기준 )

  • 대구 127
  • 경북 129
  • 전국 7,17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