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성 김 "한국과 종전선언 포함 다른 아이디어 탐색 기대"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성 김 미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진행했다. 사진은 협의 직후 열린 도어스테핑에서 발언하는 성 김 대표(오른쪽). 연합뉴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성 김 미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진행했다. 사진은 협의 직후 열린 도어스테핑에서 발언하는 성 김 대표(오른쪽). 연합뉴스

방한한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가 24일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교섭본부장과 종전선언을 포함해 다양한 아이디어와 이니셔티브를 모색해나가기 위해 계속해서 협력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오전 서울에서 노 본부장과 비공개 협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우리가 한반도 문제에 대해 공통된 목표를 추구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노 본부장은 "앞으로 대북 대화 재개 시 북측 관심사를 포함한 모든 사안에 대해 논의할 수 있다는 양국 공동의 입장을 재확인했다"며 "미국 정부도 각급에서 지속적으로 대화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고 있는 만큼 북측이 조속히 호응해오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 대표와 노 본부장은 지난 18∼19일(현지시간)에도 미국 워싱턴에서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健裕)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함께 대면 협의를 했으며, 약 일주일만인 이날 또다시 서울에서 머리를 맞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1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76
  • 경북 95
  • 전국 4,06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