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전국 119구조견 올림픽 "28개팀 겨뤄"

장애물 통과 등 전술 평가 및 산악지역 수색 평가에 참가한 119구조견들. 소방청 제공
장애물 통과 등 전술 평가 및 산악지역 수색 평가에 참가한 119구조견들. 소방청 제공

대구에 전국 119구조견들이 모여 다양한 경기 종목에 출전해 실력을 겨룬다.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 동안 대구 달성군 중앙119구조본부에서 제11회 소방청장배 전국119구조견 경진대회가 개최된다.

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에 따르면 이 대회는 2011년부터 시작, 올해로 11번째로 열린다.

올해는 10개 소방본부의 28개팀이 출전한다.

경기 종목은 다음과 같다.

▶흔들다리, 시소, 사다리, 터널, 허들, A자 판벽 등 6개 장애물을 연속 통과하는 종합전술 ▶주변 야산에서 가상의 실종자 2명을 구조하는 산악지역수색 등 모두 2개 종목이다.

이를 통해 119구조견의 수색능력 및 핸들러의 운용능력, 소요 시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 순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최우수 119구조견에 대해서는 탑독(Top-Dog)으로 선정한다. 또 1~3위 팀 및 소속 소방본부에 대해서는 소방청장상과 트로피 및 부상품을 수여한다.

조인재 중앙119구조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해 국민들이 참여하는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하지는 못한다"고 아쉬움을 나타내면서 "119구조견과 핸들러의 훈련 기술 및 현장 운용 노하우 교류로 사고 현장 대응력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4일 0시 기준 )

  • 대구 90
  • 경북 90
  • 전국 5,35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