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구 이슬람사원 갈등 장기화

대구 주택가 이슬람 사원 건축을 둘러싼 갈등이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12일 북구 대현동 건축 부지 주변에 '이슬람 신자도 사람이며 이 동네의 구성원입니다'와 '이슬람사원 건축 절대 용납할 수 없다'는 현수막이 나란히 걸려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3일 0시 기준 )

  • 대구 21
  • 경북 35
  • 전국 1,50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