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립국악단 제26회 청소년 협주곡의 밤 및 제3회 대학(원)생 협주곡의 밤, 20일 문예회관서 열려

오디션에서 거친 차세대 국악 유망주들의 무대

고교생부터 대학(원)생까지 국악 유망주들의 연주를 감상할 수 있는 제26회 청소년 협주곡의 밤 및 제3회 대학(원)생 협주곡의 밤이 20일(수) 오후 7시 30분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열린다.

20일 대구문예회관에서 열리는 청소년 협주곡의 밤에서 25현가야금협주곡 '아랑의 꿈'을 연주하는 유슬아(경북예고) 양.
20일 대구문예회관에서 열리는 청소년 협주곡의 밤에서 25현가야금협주곡 '아랑의 꿈'을 연주하는 유슬아(경북예고) 양.
'지영희류 해금산조 협주곡'을 연주하는 서정원(경북예고) 양.
'지영희류 해금산조 협주곡'을 연주하는 서정원(경북예고) 양.

먼저 청소년 협주곡의 밤에서는 25현가야금협주곡 '아랑의 꿈'(가야금 유슬아)과 '지영희류 해금산조 협주곡'(해금 서정원)이 연주된다.

'아랑의 꿈'은 경상도 민요 '밀양아리랑'을 주제로 해 만들어진 25현 가야금 협주곡이다. 다양한 장단과 조의 변화를 줘 25현 가야금이 갖고 있는 화려함과 전통적인 맛을 최대한 살렸으며 밀양아리랑의 흥겹고 멋들어진 느낌을 잘 표현한 곡이다. '지영희류 해금산조 협주곡'은 지영희가 스승 지용구의 영향을 받아 그 기틀을 마련하고 거기에 새로운 가락들을 첨가해 엮은 산조이다.

25현가야금과 국악관현악을 위한 변주곡 '한오백년'을 연주하는 이전매리(부산대 대학원 한국음악학과).
25현가야금과 국악관현악을 위한 변주곡 '한오백년'을 연주하는 이전매리(부산대 대학원 한국음악학과).
'서용석류 대금 독주와 관현악을 위한 산조'를 연주하는 성용욱(경북대 국악학과),
'서용석류 대금 독주와 관현악을 위한 산조'를 연주하는 성용욱(경북대 국악학과),

대학(원)생 협주곡의 밤에서는 ▷25현가야금과 국악관현악을 위한 변주곡 '한오백년'(가야금 이전매리) ▷서용석류 대금 독주와 관현악을 위한 산조(대금 성용욱) ▷해금 협주곡 '활의 노래'(해금 이응경) ▷대피리를 위한 협주곡 '대화'(대피리 안유정) 등이 연주된다.

해금 협주곡 '활의 노래'를 연주하는 이응경(경북대 국악학과).
해금 협주곡 '활의 노래'를 연주하는 이응경(경북대 국악학과).

'한오백년'은 25현 가야금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고, '서용석류 대금산조'는 환주환 선생의 원가락에 서용석의 음악성을 더해 구성한 산조로 이번 연주회에서는 협주곡 형식으로 관현악과의 조화를 느껴볼 수 있다. '활의 노래'는 해금과 관현악의 조화를 꾀한 작품으로 변화무쌍한 해금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마지막 곡 대피리를 위한 협주곡 '대화'는 개량한 대피리의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는 곡이다.

대피리를 위한 협주곡 '대화'를 연주하는 안유정(경북대 국악학과).
대피리를 위한 협주곡 '대화'를 연주하는 안유정(경북대 국악학과).

무료 공연. 공연 당일 오후 6시부터 좌석권을 배부한다. 053)606-6193.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3일 0시 기준 )

  • 대구 99
  • 경북 82
  • 전국 4,94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