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英 백신 교환, 100만 도즈 추석 직후 공급 "文·존슨 정상회담 결과물"

문재인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각) 뉴욕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영 정상회담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에게 자리를 권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각) 뉴욕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영 정상회담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에게 자리를 권하고 있다. 연합뉴스

영국이 우리나라에 이르면 이번 주부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백신 100만 도즈를 공급한다. 백신 종류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으나 mRNA(메신저 리보핵산) 계열이다.

이는 20일(현지시각) 문재인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미국 뉴욕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가진 정상회담의 결과물이다.

21일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언론에 "9월 25일부터 영국으로부터 mRNA 백신 100만 도즈의 순차적 도입이 유력하다"고 밝혔다.

100만 도즈는 50만명 접종분이다. mRNA 백신의 경우 1인이 2회 접종을 해야하기 때문에, 2도즈를 1명분으로 친다.

구체적인 백신 교환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문재인 대통령은 제76차 유엔총회 고위급회의 참석을 위해 지난 19일부터 3박5일 일정으로 방미중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61
  • 경북 20
  • 전국 1,26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