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대통령 되길" 김현종 전 특보에…청 "이미 해촉" 선긋기

문재인, 김현종. 연합뉴스
문재인, 김현종. 연합뉴스

김현종 전 대통령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이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사실상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지지 선언을 하자 청와대가 "이미 해촉된 사람"이라며 선긋기에 나섰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춘추관 기자단 문자메시지를 통해 "김현종 전 국가안보실 2차장은 지난 4월 대통령 외교안보 특별보좌관에서 해촉됐다"고 밝혔다.

김 전 특보를 두고 "청와대 특보가 이 지사에 대해 사실상 지지선언 한 것 아니냐"는 논란이 일자 이를 일축한 셈이다.

앞서 이날 김 전 특보는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이재명 지사가 부디 동서화합 대통령도 하고 글로벌 대통령도 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그는 "이재명 지사는 파이를 키울 줄 아는 시장주의자이자 절차를 중시하는 민주주의자이다"라며 "주변에 이재명 지사를 불안하게 생각하는 분들이 좀 있지만 저는 그렇게 보지 않는다"라며 평가했다.

특히 김 전 특보는 "(이 지사는)리더에게 가장 중요한 자질, 즉 위기를 직관하고 결단하고 출구를 열어가는 데 탁월한 능력이 있다"라며 "국민에게 필요한 걸 소통하고 찾아주는 탁월한 행정가"라고 추켜세웠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106
  • 경북 41
  • 전국 2,11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