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홍준표 옳은말 하고 도로 말 바꿔… 리더 자격 없어"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매일신문 DB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매일신문 DB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18일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조국 수사가 과잉 수사라고 지적한 홍준표 후보는 옳았다"라고 했다.

앞서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16일 첫 TV토론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검찰 수사가 '과잉 수사'였다고 밝힌 것을 두둔한 것이다.

홍 의원은 조국 관련 발언을 두고 당내에서 거센 질타가 이어지자 이날 "조국 수사에 대한 제 평소 생각을 고집하지 않고 바꾸겠다"며 진화에 나서고 있다.

이에 대해 추 전 장관은 "진영이 진실을 누르는 사회는 올바르지 않다"라며 "(홍준표의 주장은 옳았지만) 자기 진영에서 타박한다고 금세 말을 바꾸겠다는 홍준표 후보는 비겁하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진실하면 말을 바꿀 필요가 없다. 진실은 입장에 따라 바뀔 수가 없다. 말을 바꾸고 형세를 쫓아 굴복하면 리더가 될 자격이 없다"라고 비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1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103
  • 경북 116
  • 전국 3,90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