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이철우 경북도지사, '한가위는 집에서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챌린지 동참

이철우(위) 경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시장이 '한가위는 집에서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칠곡군 제공
이철우(위) 경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시장이 '한가위는 집에서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칠곡군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 칠곡군의 '한가위는 집에서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 챌린지는 추석 연휴 이동을 자제하자는 당부와 함께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해 온·오프라인으로 열리는 '제8회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의 홍보를 위해 백선기 칠곡군수가 시작한 것이다.

백 군수의 지명을 받아 챌린지에 참가한 권 시장은 16일 사진을 촬영하고 태양광 조명등인 평화 반디에 '호국 용사들의 희생에 감사드립니다'라는 글을 남긴 후 이 도지사를 다음 참가자로 지목했다. 이에 이 도지사도 17일 '고귀한 희생을 기억하겠습니다'란 문구를 평화 반디에 남기고 SNS에 게시했다.

권 시장은 "코로나19란 공동의 위험에 함께 대응하고, 대구경북 상생으로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자"고 당부했고, 이 도지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호국정신을 알리는 챌린지에 동참하게 돼 뜻깊다"고 했다.

한편,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은 9월 1일부터 10월 17일까지 메타버스 축전장을 중심으로 ▷예술을 배달하는 버스 예뻐 ▷평화 반디 프로젝트 ▷XR스튜디오 △기념관이 살아있다 ▷낙동강호국평화기획전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된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7일 0시 기준 )

  • 대구 129
  • 경북 129
  • 전국 4,95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