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 AG 정식종목된 e스포츠…'중심도시' 대구가 웃는다

대구 한중e스포츠축제 개최 경험 살려 시너지 효과 기대
8개 금메달 걸려있어, 프로게이머 병역특례 사례도 주목

아시아e스포츠연맹이 발표한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정식 8개 종목. AESF 공식 SNS
아시아e스포츠연맹이 발표한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정식 8개 종목. AESF 공식 SNS

올해 연말 한중e스포츠축제(CKEC) 예선과 전국대회를 열고, 내년 CKEC 세계대회 본선을 개최하는 대구가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정식 종목 채택으로 e스포츠 중심 도시 도약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대구 개최 대회를 주관하는 국제e스포츠진흥원 대구경북연합회는 CKEC 개최 경험을 통해 내년 아시안게임 e스포츠 종목 국가대표 선발전 및 다양한 프로팀 경기 대구 유치 등을 구상하는 등 본격적인 e스포츠 도시로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연합회는 CKEC 본부 대구 유치에도 소매를 걷는 등 적극적인 활동에도 나서고 있다.

이에 발맞춰 프로게이머를 발굴, 육성하기 위해 지역 대학 등과 업무협약을 맺는 등 저변 확대에도 앞장서고 있다.

이런 가운데 아시아e스포츠연맹(AESF)은 8일 저녁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8개 종목을 공식 발표했다.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가 정식 종목으로 채택, 무려 8개의 금메달이 걸려있다.

IT 및 온라인 게임 강국인 한국은 e스포츠 종목에서 강세가 예상되는만큼 효자종목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프로게이머 역시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할 경우 병역혜택을 받을 수 있어 첫 사례가 나타날지도 주목된다.

아시아e스포츠연맹에 따르면 정식 종목으로는 한국의 페이커로 대표되는 리그오브레전드를 포함해 ▷아레나 오브 발러(왕자영요) ▷도타2 ▷몽삼국2 ▷EA 스포츠 피파 ▷하스스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스트리트 파이터5 등 8개 게임이 채택됐다. 온라인 축구와 FPS, 스마트폰 기반의 게임까지 다양한 분야가 총 망라됐다.

또한 중국 미구(Migu)에서 개발한 'AESF 로봇 마스터즈'와 'AESF VR 스포츠' 등 2개 게임도 시범 종목으로 결정됐다.

아시안게임 정식 종목 채택으로 향후 올림픽에도 e스포츠 정식 종목 도입 역시 기대되고 있다.

e스포츠는 지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처음으로 시범종목으로 채택된 바 있다. 당시 한국은 '스타크래프트2'에서 금메달, '리그오브레전드'에서 은메달을 획득했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115
  • 경북 71
  • 전국 2,38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