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국민지원금, 9월 말까지 90%이상 집행"

기재부 확대간부회의 주재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서울-세종 간 영상으로 열린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서울-세종 간 영상으로 열린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차 추가경정예산(추경)에 포함된 소상공인 희망회복자금, 상생 국민지원금 등이 9월 말까지 90% 이상 집행되도록 할 것"이라고 2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재부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4차 확산과 관련해선 "지난주 발표된 소비자심리지수(CSI), 제조업 기업경기실사지수(BSI), 경제심리지수(ESI) 지표에서 나타난 바와 같이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 흐름이 주춤하는 변화도 감지된다"면서 "무엇보다 '방역이 최일선 경제 백신'인 만큼 방역 제어에 최우선 역점을 두되 '당장의 피해·위기 극복 및 최대한 회복 흐름 이어가기'에 유념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홍 부총리는 이어 "최근 계란 가격에 이어 폭염 등으로 채소가격이 상승하는 등 농수산물 가격 오름세 압력이 크다"면서 "모두 민생 직결 사안인 만큼 8월 내내 민생물가 안정에 주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특히 계란과 관련해 난계 입식 상황, 국산 계란 생산, 수입 계란 공급 등 수급을 꼼꼼히 재점검하고 점검 결과가 소비자 계란 가격 하락으로 연결되도록 계란 생산-유통-판매 전 단계에 대해서도 원점에서 점검해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홍 부총리는 "이번 달에는 2022년도 예산안 편성, 2021∼2025년 중기재정운용계획 수립, 결산국회 대응은 물론 2·4 대책 신규택지 발표, 한국토지주택공사(LH) 조직개편안 발표, 공공기관 경영평가제도 개선안 발표 등도 예정돼있다"면서 "사전 준비와 부처 협의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2030 국가별 온실가스감축목표(NDC)' 재조정과 관련해선 "8월 탄소중립기본법 제정 국회 대응, 기후대응기금 내년도 예산 편성 문제, 8∼9월 탄소중립위원회 안건 심의 등을 고려하면 매우 중요하고도 시급한 현안"이라며 "산업계 충격 흡수와 '2050 넷제로 목표'를 조화롭게 감안한 수준이 설정되도록 정부 내 협의와 당정 협의 등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준비해야 한다"고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서울-세종 간 영상으로 열린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서울-세종 간 영상으로 열린 기획재정부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