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어제 금태섭과 '소주번개'…"정권교체 의기투합"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가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입당원서를 제출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가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입당원서를 제출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에 입당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난달 31일 금태섭 전 의원을 만났다.

윤 전 총장 캠프는 1일 "7월 31일 오후 금 전 의원과 통화를 하던 중 저녁 번개 약속을 잡고 90분가량 식사하며 화기애애하게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캠프는 "'국민의 상식이 통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한 정권 교체에 의기투합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자주 만나 더 폭넓은 의견을 나눌 것이며, 국민의힘 입당 이후에도 다양한 국민의 참여를 이끄는 외연 확장의 길에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금 전 의원은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당시 제3지대 후보로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경선을 통해 후보 단일화를 이뤘고 이후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야권 단일후보로 확정되자 선거운동을 도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47
  • 경북 41
  • 전국 1,9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