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구 남구 대명동 한 아파트 주민들 정전 사태로 고통

30일 오전 대구 남구 대명동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장시간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공동현관에 승강기 이용 불가 안내문이 붙어 있다. 주민들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30분쯤부터 현재까지도 정전사태가 이어지고 있다. 날이 밝자 비상발전기가 가동됐지만 에어컨과 승강기 등은 이용이 불가해 주민 441세대가 불볕더위에 고통을 겪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6일 0시 기준 )

  • 대구 47
  • 경북 33
  • 전국 1,94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