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영덕군, 지역 홀몸노인 위한 '비대면 돌봄서비스'에 맞손

연말까지 지역 홀몸노인 100명에게 AI 반려로봇 지급

KT와 경북 영덕군이 지역 홀몸노인들에게 제공하는 AI 반려로봇. KT대구경북광역본부 제공
KT와 경북 영덕군이 지역 홀몸노인들에게 제공하는 AI 반려로봇. KT대구경북광역본부 제공

KT대구경북광역본부는 경북 영덕군과 함께 인공지능(AI) 반려로봇, AI 스피커 등 최신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고령층 돌봄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영덕군에 따르면 올해 연말까지 65세 이상 홀몸노인 100명에게 KT가 개발한 AI 반려로봇을 보급한다. AI 반려로봇은 ▷능동적 대화가 가능한 말벗 기능 ▷복약시간 알림 기능 ▷사회복지사 등과의 영상 통화를 통한 안부 확인 기능 ▷긴급상황 발생 시 신고 기능 등을 갖추고 있다.

이번 사업은 영덕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지원사업의 하나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사회적 약자 돌봄 서비스가 어려워짐에 따라 비대면 복지 서비스를 강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또한 각종 긴급·재난 상황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는 사회복지 안전망을 구축하는 것도 목표로 한다.

이 밖에 노년층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영덕군 관내 경로당 100여 곳에 AI 스피커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안창용 KT대구경북광역본부장은 "AI 반려로봇이 영덕군의 복지공백을 최소화하고 노년층의 고독사 예방과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보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AI 반려로봇 문의는 엔터프라이즈 닷컴이나 KT 기업고객센터를 통해 할 수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26
  • 경북 35
  • 전국 1,44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