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에 부는 인공지능 바람 'AI콜로키움' 큰 호응

온라인 교육에 400명 이상 참여…'생활코딩' 운영자 이고잉 씨 강연

27일 열린 대구AI콜로키움에서 인기 유튜버 이고잉 씨가 AI를 활용한 앱 제작 방식을 시연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27일 열린 대구AI콜로키움에서 인기 유튜버 이고잉 씨가 AI를 활용한 앱 제작 방식을 시연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가 지난 27일 개최한 제3회 대구 AI(인공지능)콜로키움에 400명 이상이 참여하고 올해 들어 대구AI허브에서 운영하는 120시간 이상의 인공지능 교육과정 수료인원이 400명이 넘는 등 대구에도 인공지능 바람이 부는 모습이다.

27일 대구 AI허브의 주관으로 열린 대구 AI콜로키움은 관심과 열정이 있으면 누구나 인공지능을 쉽게 이용할 수 있음을 보여주려 마련된 행사다. 평일 저녁에 비대면 형식으로 열렸지만 400명 이상이 참여하며 성황을 이뤘다.

대구AI허브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구독자수 25만명이 넘는 인기 유튜브 채널 '생활코딩' 운영자 이고잉 씨가 연사로 참여해 '수학과 코딩 없이 머신러닝을 이용해 습관을 교정하는 앱 만들기'를 주제로 강연했다.

이고잉씨는 강연을 통해 복잡한 수식이나, 프로그램 능력이 없이 실생활에서 인공지능(AI)을 빠르게 활용하는 방법을 선보였다. 특히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손가락을 깨무는 습관 찾는 앱 만들기라는 흥미로운 실습을 진행해 참가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대구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 참가한 시민들은 실시간 채팅 및 질의 응답을 통해 인공지능 활용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쉽다는 반응과 함께 인공지능 학습방식인나 교육기관에 대해서도 큰 관심을 보였다"고 밝혔다.

실제 시민들의 인공지능(AI)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모습이다. 지난 6월 개최된 1회 대구 AI콜로키움 행사에는 약 300명, 이번 행사에는 무려 500명이 넘는 시민이 사전 참가를 신청했다. 올해 6월까지 대구 AI허브에서 운영하는 120시간 이상의 인공지능(AI) 교육과정을 이수한 대구시민도 400명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대구 AI허브'는 대구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원으로 인공지능 및 블록체인 관련 수준별 교육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 대구시민은 누구나 홈페이지(www.aifor.kr)를 통해 교육을 신청할 수 있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머지않아 인공지능(AI)을 파워포인트나 엑셀처럼 자주 사용하는 시대가 올 것"이라며 "대구시는 시민들이 실생활에서 인공지능(AI)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3일 0시 기준 )

  • 대구 21
  • 경북 35
  • 전국 1,50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