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인교돈, 태권도 동메달 "개인 첫 올림픽 메달"

27일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태권도 80㎏ 초과급 동메달 결정전 한국 인교돈-슬로베니아 트라이코비치. 인교돈이 승리 후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27일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태권도 80㎏ 초과급 동메달 결정전 한국 인교돈-슬로베니아 트라이코비치. 인교돈이 승리 후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인교돈(29, 한국가스공사)이 동메달을 획득하며 태권도 종주국의 자존심을 지켰다.

인교돈은 27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메세 A홀에서 진행된 2020 도쿄올림픽 태권도 남자 80kg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이반 콘라드 트라즈코비치(슬로바키아)에게 5대4로 승리했다.

이번 동메달은 인교돈의 개인 첫 올림픽 메달이기도 하다.

이로써 대한민국은 남자 58kg급 장준이 동메달을 획득한 데 이어 태권도에서 2번째 메달을 챙겼다.

이번에 올림픽에 첫 출전한 인교돈은 준결승에서 북마케도니아의 데얀 게오르기예프스키에게 6대12로 져 금메달 도전에는 실패했지만, 동메달 결정전에서 승리하며 시상대에 오르게 됐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46
  • 경북 27
  • 전국 1,7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