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 주민 누구나 라디오 DJ"

영덕 '고래산마을 행복라디오' 개국 앞두고 준비 박차
경북도 공모사업 인터넷 라디오 3년간 2억원 지원

경북 영덕군 축산면 상원리 '고래산마을 행복라디오' 스튜디오에서 개국 준비가 한창이다. 영덕군 제공
경북 영덕군 축산면 상원리 '고래산마을 행복라디오' 스튜디오에서 개국 준비가 한창이다. 영덕군 제공

"마을 주민 누구나 라디오의 DJ가 될 수 있습니다."

일상 속에의 희로애락을 풀고 나누는 마을라디오가 개국을 앞두고 있다.

경북도의 2020년 7월 '이웃사촌 행복라디오 공모사업'에 경북 영덕군 축산면 상원리, 일명 고래산마을(고래산 인접 마을)가 선정돼 3년간 총 2억 원을 지원 받아 인터넷 라디오 방송을 한다.

경우에 따라 실시간 유튜브로도 생중계도 할 예정이며 또한 방송된 모든 콘텐츠는 구글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고래산마을'을 검색하여 애플리케이션(앱)을 다운받아 이를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고래산마을'은 161명(87가구)이 사는 전형적인 시골이지만, 여느 시골마을과 달리 귀농·귀촌한 주민들이 많고 주민들 스스로 무궁화 꽃길을 만드는 등 화합이 잘 되는 곳으로 유명하다.

기존 주민들과 귀농·귀촌한 마을 주민들이 서로 소통할 매개체로 함께 만들어 가는 마을미디어 '고래산마을 행복라디오'는 금년 초부터 마을 내에 DJ 스튜디오 설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개국 작업을 진행해왔으며 현재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

올여름 행복라디오 개국을 축하하고 마을홍보와 더불어 주민 공동체 화합을 위한 Summer 콘서트를 오는 8월 1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확산으로 아쉽게 연기됐다.

행복라디오 개국기념으로 고래산마을을 찾는 체험 관광객은 고래산마을 애플리케이션(앱)을 다운받아 쿠폰을 제시하면, 마을 키즈카페에서 '고래팝콘'을 주는 이벤트도 준비된다.

고래산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체험객들은 방송국 체험을 할 수 있고, 촬영된 영상은 개인 소장하거나 유튜브에 업로드하여 언제든 확인할 수가 있다.

영덕군 축산면 한 주민은 "거창한 프로그램이나 전문 DJ는 없지만 주민들이 마을공동체를 지향하며 지역에 다양한 소식을 전달하는 행복라디오방송 고래산마을의 앞으로가 기대된다"고 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경기 속에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고래산마을 행복라디오를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이웃 주민 간 소통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