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TP 수소연료전지인증센터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경북도, 27일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현판식

27일 포항테크노파크 수소연료전지인증센터에서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현판식이 열리고 있다. 경북도 제공
27일 포항테크노파크 수소연료전지인증센터에서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현판식이 열리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 포항이 수소산업 생태계의 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다. 국내에서 두 번째로 수소연료전지 인증을 위한 국제공인시험기관을 보유한 곳이 됐기 때문이다.

경상북도와 포항시는 27일 포항테크노파크(포항TP) 수소연료전지인증센터에서 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현판식을 했다. 국가기술표준원 한국인정기구로부터 연료전지 시스템 분야의 10㎾급 고분자전해질 연료전지 발전 효율과 열회수 효율시험에 관한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았다.

인증센터에서 시험하고 발급한 공인성적서는 국제시험기관인정협력체에 가입한 100여 개 나라에서 사용할 수 있다. 전북 부안연료전지실증연구센터에 이어 두 번째 공인시험기관이 됐다.

도와 시, 포항테크노파크, 포스텍, 금속소재산업진흥원, 포항산업과학연구원은 수소산업 기반 구축을 위해 2019년 10월 포항TP에 인증센터를 만들고 인력 양성 및 장비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시작으로 수소연료전지의 다양한 분야에서 공인 인증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해부터 2023년까지 118억원을 투입해 인력과 장비를 확충한다. 한국산업표준(KS) 인증 위탁시험기관으로 지정받고 국내 최초 100㎾급 대용량 설비 검인증 평가가 가능하게 할 예정이다.

도와 시는 포항 블루밸리산업단지 일원에 5년간 1천863억원을 투자해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를 구축할 계획을 세우고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에 선정되도록 힘쓰고 있다.

송경창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연료전지 분야 성능을 검인증할 수 있는 국제 수준의 역량을 갖추게 됐다"며 "원자력을 활용한 그린 수소 대량생산과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 구축으로 수소경제를 키우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126
  • 경북 75
  • 전국 2,28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