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의원, 국민의힘 대구시당위원장에 선출 돼

추경호 의원(대구 달성군)
추경호 의원(대구 달성군)

추경호 의원(대구 달성군·재선)이 국민의힘의 신임 대구시당위원장으로 선출됐다.

국민의힘 대구시당은 23일 오후 지역 국회의원들과 자치단체장, 주요 당직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운영위원회를 열어 단독 입후보한 추 의원을 신임 대구시당위원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시당위원장 임기는 1년이며, 내년 3월 대통령 선거와 6월 지방선거를 관리하는 막중한 임무를 맡게 됐다.

애초 추 의원은 선수와 나이 순서로 합의 추대하는 대구시당 관례에 따라 차기 시당위원장직에 가장 유력하게 거론됐으나, 지난 5월 원내수석에 임명되면서 겸직 여부를 놓고 갑론을박이 잇따랐다.

겸직 문제 탓에 초선 최연장자인 김용판 의원(대구 달서구병)으로 예상하는 목소리도 있었지만, 추 의원이 자신감을 드러내면서 추 의원으로 가닥이 잡혔다.

추 의원은 매일신문과 통화에서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욱 다가가는 시당을 만들고, 특히 내년에는 중요한 선거가 있는 만큼 대통령 선거에서 압승하고, 여세를 몰아 지방선거까지도 압승할 수 있도록 대구시당이 최일선에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