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지역아동센터에 1억원 상당 물품 기부

사단법인 해피기버·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에서 힘 보태

22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전달식 참석자들이 이철우(오른쪽 두 번째) 경북도지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22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전달식 참석자들이 이철우(오른쪽 두 번째) 경북도지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사단법인 해피기버와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가 공동으로 도내 지역아동센터 274개소에 1억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해피기버와 네트워크는 이날 도청에서 지역아동센터 경북도지원단에 1억원 상당의 여성용품과 속옷세트를 전달했다.

이 물품은 한부모 가정, 조손 가정의 아동에게 전달된다.

해피기버 및 네트워크는 사회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저소득 가정, 한부모 가정, 위기 가정, 소외계층 등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찾아가는 비영리민간단체이다.

소외된 사람들을 위한 나눔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대표적인 곳이다.

두 단체에서 '매직박스 나누기' 사업의 하나로 마련한 물품은 생리대, 파우치, 물티슈 등으로 구성된 여성용품 세트(5천만원 상당), 여성 속옷 세트(5천만원 상당) 등 총 1억원 규모이다.

도내 취약아동의 여성용품 구매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이렇게 지역 취약계층의 아동에게 꼭 필요한 물품을 기부해줘 감사하다"면서 "아동복지를 위해 도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39
  • 경북 42
  • 전국 1,95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