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시내버스 노선 개편안 마련

연구용역에서 지선 간선 체게 재정립,일부 지역 마을순환버스 도입 등

경산시가 시내버스 노선 개편과 관련한 최종 연구용역 보고회를 열고 있다. 경산시 제공
경산시가 시내버스 노선 개편과 관련한 최종 연구용역 보고회를 열고 있다. 경산시 제공

경북 경산시가 시내버스 지선·간선체계 재정립, 대구도시철도와의 환승연계 강화, 일부 지역 마을 순환 버스 도입 등을 골자로 한 시내버스 노선 최종 개편안을 마련했다.

경산시가 마련한 최종 개편안은 ▷대구광역노선을 11개에서 10개로 단축 ▷지선 증설 ▷하양읍, 자인면, 남산면, 남천면에는 지역의 주요거점과 마을을 순환하는 순환버스(노선) 도입 등을 담고 있다.

경산시는 신규 수요와 민원이 많은 노선에 대해 노선연장 및 기점변경을 하고, 지역별 교통서비스 불균형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버스 노선을 개선할 계획이다.

그동안 경산시는 승용차 대수 증가, 버스 이용객 감소, 운송원가 상승 등 버스업체 경영악화가 시내버스 서비스 저하로 이어져 시민들이 교통 불편을 겪어왔다.

또한 중산지구, 하양택지지구, 지식산업지구개발, 대구도시철도1호선 하양 연장 등 교통환경 변화에 따른 노선 증회 및 배차조정, 통학 통근버스 확대 요구 등 민원이 잇따랐다.

이에 경산시는 교통 민원 해소를 위해 2019년 4월 시내버스 노선개편 연구용역에 착수해 최근 연구용역 보고회를 가졌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