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희 폴리텍大 이사장 "AI 기반 글로벌 기술인재 허브대학 육성"

AIP(AI·International·Platform) 경영방침 내세워
기존 산업에 인공지능 융합 기술 혁신…학과 신설·개편도 추진
생애 전 주기 교육 플랫폼 구축…취업 취약계층 훈련 확대 계획

조재희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이 지난 15일 한국폴리텍대학 영남융합기술캠퍼스를 찾았다. 한국폴리텍대학 영남융합기술캠퍼스 제공
조재희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이 지난 15일 한국폴리텍대학 영남융합기술캠퍼스를 찾았다. 한국폴리텍대학 영남융합기술캠퍼스 제공

"일하고자 하는 사람은 누구나 일할 수 있는 사회가 돼야 합니다. 한국폴리텍대학이 그러한 기회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려 합니다."

지난 3월 취임한 조재희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이 지난 15일 한국폴리텍대학 대구캠퍼스와 영남융합기술캠퍼스를 방문했다. 이날 영남융합기술캠퍼스에서 만난 조 이사장은 글로벌 최고 직업기술교육대학으로의 혁신을 위해 최우선 경영방침으로 'AIP'(AI·International·Platform)를 강조했다.

AIP 계획의 핵심인 A는 인공지능(AI)을 뜻한다. 기존 산업기술에 AI 기술을 융합해 산업현장에서 기술 혁신을 촉진할 수 있는 'AI+x' 인재를 양성하겠다는 것.

조 이사장은 이를 위해 IT 전공자와 비전공자 등 교육 대상별로 차별화한 교육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그는 "IT 전공자 대상으로는 파이썬을 이용한 라즈베리 파이 GPIO(입출력 포트) 제어·AI 머신러닝 알고리즘 실습 등 심화교육을, 비전공자 대상으로는 생활 속에서 경험하는 AI·블록코딩을 이용한 알고리즘 실습 등 친화교육을 우선하려 한다"고 말했다.

이어 "AI 분야 학과 신설·개편도 추진할 계획이다. 정보통신, 제어, 자동차 등 기존 산업에 머신러닝·딥러닝 등 AI기술을 융합해 AI 정보보안, 인공지능 제어, 자율주행차 학과로 개편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조 이사장은 재임기간 중 폴리텍대학을 AI 기반 글로벌 기술인재 허브대학으로 키우고, AI+x 기술인재 양성 모델인 'AI 한국형 직업교육훈련'을 국내외로 확산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는 AIP 계획 중 I(International)에 해당하는 부분이다.

AIP 중 마지막 P는 플랫폼(Platfoem)을 의미한다. 폴리텍대학이 생애 전 주기 교육 확대를 통한 직업교육 플랫폼이 돼야 한다는 것.

이를 위해 ▷AI 기반 학과 개편을 통한 청년취업 지원 ▷단기 직업교육과정 확대를 통한 취업 취약계층 훈련 확대 ▷취업애로계층이 노동시장에 조기 재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다양한 수요에 대응하겠다는 계획이다.

조 이사장은 "인생 2모작, 3모작 시대다. 연간 10만여 명의 기술인재를 키워내는 폴리텍대학이 AI 인재양성에도 앞장서려 한다. 일하고자 하는 사람 누구나 폴리텍대학을 활용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126
  • 경북 75
  • 전국 2,28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