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개없는 천사' BTS 지민 "팬은 내가 살아가는 이유이자 유일한 낙"

  • 0

방탄소년단(BTS) 지민
방탄소년단(BTS) 지민

그룹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팬들을 향해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해 감동을 선사했다.

지난 달 29일과 30일 지민은 '버터'(Butter)의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5주 연속 1위를 기념해 멤버들과의 단체 브이라이브와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를 통해 연이어 팬 소통에 나섰다.

지민은 브이라이브에서 "곡이나 콘텐츠를 냈을 때 팬들의 반응을 보는 것이 유일한 낙"이라며 "유일한 낙이 돼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팬들의 마음을 울리는 감사 인사를 전했다.

30일 새벽, 지민은 "다시 한번 축하드린다. 사랑한다"며 응원해준 팬들에 대한 보답과 감사의 의미인 지민만의 고유 해시태그를 달며 팬들과의 쌍방향 소통을 이어갔다.

지민은 데뷔 이후 현재까지 팬심을 어루만지는 다정하고 사랑스러운 화법으로 '예쁜말 인간사전'이라는 닉네임을 얻기도 했다.

최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서 한 팬이 자신을 자책하는 글을 남기자 지민은 "다 괜찮아요. 대신 본인을 싫어하지는 말아주세요. 이유가 어떻든 우리는 당신을 사랑할게요"라고 위로해 큰 울림을 선사했다.

이후 미국 엘리트데일리(EliteDaily), 코리아부(Koreaboo), 올케이팝(Allkpop), Kanal247, 나시옹렉스(NACIONREX), K스타라이브(Kstarlive), PopcakeTV, Studio92 등 다수의 글로벌 매체가 지민의 감동 글에 대한 집중 조명에 나섰다.

매체는 "지민의 메시지는 팬들에 대한 배려심을 보여준다", "지민의 달콤하고 친절한 마음에 다시 한번 사랑에 빠졌다" 등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지민의 감동 언변과 심성에 감탄하며 "날개 없는 천사같다"고 찬사를 보냈다.

'예쁜말 천재', '예쁜말 인간 사전'이라는 수식어를 탄생시킨 지민은 리더 알엠의 극찬처럼 '타고나기를 이타적인 사람'으로 언제나 긍정적이고 상대방을 존중하는 공감 화법을 구사해 팬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영혼을 감동시키는 아미들의 힐러(Healer: 치유자)로 사랑받고 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