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차로 전환하는 차부품사에 최대 7천만원 지원

산업부-자동차연구원, 준비단계·실행단계 기업별 맞춤 지원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자동차연구원은 차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을 지원하려 '자동차 부품기업 혁신지원 사업'을 공고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예산은 50억원으로 기업당 최대 7천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1차 공고에 이어 7월 2차 공고를 통해 총 90개 내외의 기업을 선정한다.

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 대응 단계에 따라 준비단계와 실행단계로 구분해 지원한다.

'준비단계' 기업에는 완성차 기업에서 퇴직한 전문인력을 부품기업에 파견해 사업 아이템 발굴 등 사업재편 전략 수립하도록 한다. '실행단계' 기업에는 시제품 제작, 시험평가·인증, 사업화 전략 컨설팅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1차 협력사와 2, 3차 협력사가 공동으로 신청하면 지원 금액을 상향하고, 선정·평가 때도 가점을 부여하는 등 우대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차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을 위해 부품기업 지원 플랫폼을 신설하고 전용 연구개발 신설, 펀드 조성, 재직자 전환교육 등 지원 수단도 넓힐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