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영만 자총 대구회장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

정영만 한국자유총연맹 대구시지부 회장이 27일 코로나19 방역대책 유공으로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사진)을 수상했다.

정 회장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 초기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했고, 위기 극복을 위한 공익 캠페인 광고와 언론 기고 등 활동을 벌였다. 자유총연맹 회원들과 방역·봉사·나눔 캠페인을 전개, 총 5천871명이 참여해 2억812만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 나눔 활동을 지속해 왔다.

정 회장은 "이번 수상은 5만 자총회원들의 노력과 대구시민의 선진 시민의식을 치하하는 상이다. 코로나19를 극복하고 마스크를 벗을 때까지 자총은 방역전선의 선두에 설 것"이라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45
  • 경북 18
  • 전국 1,05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