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 힘찬 첫 출발

'대구 여성! 내일(Job)을 만나다!' 글로건
13개 기관·단체·연구기관 분기별 회의

대구시는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를 발족하고 협의회의 힘찬 첫 출발을 알리는 슬로건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대구시는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를 발족하고 협의회의 힘찬 첫 출발을 알리는 슬로건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대구시는 여성 고용위기를 조기에 극복하고,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일자리 유관기관・단체, 연구기관 등 13개 기관이 참여하는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를 발족하고, 지난 2일 시청 별관 대강당에서 발족식과 함께 첫 회의를 개최했다.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여성 고용한파가 지속됨에 따라 여성일자리 발굴과 지역 맞춤형 정책개발을 목적으로 발족하게 됐다.

협의회 위원은 다양한 의견 수렴을 거쳐 일자리 관련 기관・단체 및 연구기관 등 총 13개 기관이 참여하는 것으로 확정했고, 정례회의는 연간 4회(분기별 1회) 운영하고, 기타 필요 시 수시회의도 개최할 예정이다.

협의회의 주요 기능은 ▷여성 적합 직종 및 일자리 발굴과 정책개발, ▷여성 일자리 관련 현안 문제에 대한 의견 제출・토의・자문, ▷여성유망직종 및 직업(창업) 동향 등 일자리 관련 정보교류 등이며, 이외에도 여성일자리와 관련해 다방면에 걸쳐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발족식에는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협의회 위원 13명이 모두 참석해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확대를 의미하는 '대구 여성!, 내일(Job)을 만나다!'를 슬로건으로 정했고, 협의회의 힘찬 첫 출발을 알리는 슬로건 퍼포먼스도 펼쳤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