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머티리얼즈 영주 공장에 2천억원 신규 투자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소재 제조…올해부터 3년간 증설 계획
경북도·영주시와 MOU 체결

경북도와 영주시, SK머티리얼즈㈜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용욱 SK머티리얼즈㈜ 대표이사, 장욱현 영주시장. 경주시 제공
경북도와 영주시, SK머티리얼즈㈜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용욱 SK머티리얼즈㈜ 대표이사, 장욱현 영주시장. 경주시 제공

SK머티리얼즈㈜(대표이사 이용욱)는 27일 경북 영주시청 강당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장욱현 영주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소재 제조공장 증설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SK머티리얼즈는 올해부터 2023년까지 3년간 2천억원을 투자, 영주시 가흥동에 위치한 SK머티리얼즈 공장에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소재 제조공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로 일자리 200여 개가 늘어날 전망이다.

1982년 설립된 SK머티리얼즈는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제조 공정 소재를 주품목으로 생산하는 회사로 2016년 SK그룹 계열사로 편입되면서 연매출 9천550억원을 올리는 IT산업 종합 소재 회사로 도약한 영주 지역 대표 기업이다.

또 글로벌 반도체 소재 기업과 합작해 전구체(Precursor)를 생산하는 'SK트리켐'과 반도체 공정에 필요한 소재를 생산하는 'SK쇼와덴코'를 설립,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해 소재산업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어려운 시기에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소재 제조시설에 과감한 투자를 결정해줘 감사하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향토 기업인 SK머티리얼즈의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이번 투자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작은 희망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용욱 SK머티리얼즈 대표이사는 "기업 성장을 위한 투자가 아니라 지역사회와 시민 모두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는 성공 투자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