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바이든 "인종차별·테러리즘 맞설 것, 이제는 미국 하나될 때"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취임식 연단에 서서 연설을 하고 있다. 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취임식 연단에 서서 연설을 하고 있다. 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내 모든 영혼은 미국을 다시 합치고 통합시키는 데 있다"고 화합과 단합을 호소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워싱턴DC 연방의사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역사와 희망의 날이라면서 민주주의가 이겼다"고 소감을 밝히면서도 "이 위기의 겨울에 해야 할 일이 많고, 고치고 회복해야 할 일이 많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백인 우월주의, 국내 테러리즘과도 맞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극심한 분열 이후 새로운 출발이 필요하다고 촉구하면서 "통합 없이는 어떤 평화도 없다"며 분열 극복을 호소했다. 또 모든 미국인의 대통령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46
  • 경북 27
  • 전국 1,7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