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사랑] 사업 실패로 생활고 겪는 네 식구…자녀들마저 아파

사업 실패로 파산에다 원룸으로 나앉아, 아내는 유방암까지
유전질환·심장병으로 아픈 딸과 아들, 부모는 치료비 걱정

아빠 김인재(가명·49) 씨, 엄마 최지인(가명·47) 씨가 딸 김주영(가명·6) 양, 아들 김세영 (가명·3) 군과 놀아주며 단란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배주현 기자
아빠 김인재(가명·49) 씨, 엄마 최지인(가명·47) 씨가 딸 김주영(가명·6) 양, 아들 김세영 (가명·3) 군과 놀아주며 단란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배주현 기자

2020년 마지막 밤 지난달 31일. 대구 달서구의 한 아파트 문을 열자 따뜻한 가족의 온기가 온몸을 덮었다. 낯선 이를 밝게 맞이해주는 아빠 김인재(가명·49) 씨, 엄마 최지인(가명·47) 씨, 그리고 부모의 손을 잡고 해맑게 웃으며 인사를 건네주던 딸 김주영(가명·6) 양, 아들 김세영 (가명·3) 군이 그곳에 있었다.

집이 누추해 거듭 죄송하다던 부부. 사실 이들은 사업실패로 빚더미에 앉은 지 오래고 설상가상 아이들은 병으로 아픈 참이었다.

그런 그들은 우리가 도움을 받아도 되는 게 맞느냐며 연신 안절부절못했다.

◆사업 실패로 파산, 아내는 유방암까지

부부는 지난 2013년 늦은 나이에 만나 결혼했다. 카페를 운영하며 생활을 해갔지만 사업은 좀처럼 쉽지 않았다. 갈수록 임대료는 솟는데 매출은 하락해 빚은 자꾸 쌓여갔다. 하지만 당시 태어난 딸과 아들을 위해 부부는 어떻게든 견뎌야 했다. 인건비까지 줄여가며 사활을 걸었지만 결국 사업 5년 만에 2억원대의 빚을 안고 카페를 그만두게 됐다.

빚을 갚아 나갈 길은 좀처럼 보이지 않았다. 인재 씨는 매일 새벽마다 인력사무소를 전전했다. 하지만 2015년 척추 뼈가 밀리면서 통증을 동반하는 척추전방전위증으로 받은 수술로 지체 장애 판정을 받은 터. 약이 없으면 못 버틸 정도로 허리 통증이 심한 탓에 일을 지속하기란 쉽지 않았다. 게다가 일을 재빠르게 하지 못하자 일감을 주는 이들도 없었다. 결국 부부는 파산 신청을 했다.

당시 4살, 1살의 딸과 아들을 데리고 이들은 방 한 칸의 원룸으로 나앉게 됐다. 짐을 둘 공간마저 없어 네 식구는 이삿짐과 뒤엉켜 생활해야만 했다. 인재 씨는 일자리를 구하러 매일같이 집을 나섰고 가구공장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간간이 생활비를 벌었다.

그러던 지난해 아내 지인 씨에게 유방암이 찾아왔다. 다행히 상태가 심하지 않아 올 1월 수술도 무사히 마쳤지만 치료 탓에 지인 씨는 당분간 경제활동이 어렵게 됐다.

◆유전질환 앓는 딸과 심장병 앓는 아들

딸과 아들 역시 몸이 성치 못한 건 마찬가지였다. 딸 주영이는 성염색체 부족으로 난소의 기능 장애가 발생하는 유전질환인 터너증후군을 갖고 태어났다. 난소가 없는 주영이는 여성 호르몬제를 꾸준히 투약하며 살아야 한다. 어릴 때부터 주사를 너무 맞아온 탓에 6살의 아이는 어느덧 뾰족한 주삿바늘에 적응을 해버렸다. 그런 엄마는 "예뻐지기 위해 맞는 거야"라며 울음을 홀로 삼켜내는 딸의 마음을 쓰다듬어 준다.

아들 세영이 역시 심장의 심실에 구멍이 뚫린 채로 태어났다. 심장 내의 판막이 잘 닫히지 않아 혈류가 역류하는 승모판막 폐쇄 부전증이 심하지만 나이가 어린 탓에 수술이 어려운 상태다. 세영이는 언어 지연 증상도 보인다. 말이 너무 느리다고 생각해 찾은 병원에서 언어 수준이 나이보다 20개월이 늦다는 진단을 받았다. 언어치료를 위해 구청의 발달재활서비스를 찾았지만 이미 대기 순서가 많이 밀려있던 터였다. 하는 수 없이 민간 센터를 찾았지만 경제적 부담 탓에 주 1회의 치료밖에 받지 못하는 상황이다.

무엇보다 부부는 앞날이 걱정이다. 주영이는 만성 중이염으로 청력이 손상됐고 사시도 있어 꾸준한 치료가 필요하다. 또 계속된 호르몬제 투입으로 갑상샘 저하증도 대비해야한다. 얼마 전 지인의 도움으로 단칸방 생활을 벗어나고 아파트로 거처를 옮기게 됐지만 이사로 주거급여마저 중단됐다. 부부의 가족 역시 경제적 어려움으로 연락이 끊긴 지 오래고 지인에게도 더 이상 도움의 손길을 내밀기도 부끄럽다.

본인들의 옷은 물론 자녀들 옷마저 모두 구제고 집 안 가구를 구하고자 아파트 쓰레기장까지 뒤졌다는 인재 씨와 지인 씨. 그래도 자녀들이 본인들보다 더 어려운 이웃들을 돌보며 겸손의 자세로 살아가게끔 가르쳐주고 싶다는 부모였다. 아파트 단지 내에는 포근한 눈이 내리고 있었다.

*매일신문 이웃사랑은 매주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소중한 성금을 소개된 사연의 주인공에게 전액 그대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개별적으로 성금을 전달하고 싶은 분은 하단 기자의 이메일로 문의하시길 바랍니다.

※ 이웃사랑 성금 보내실 곳

대구은행 069-05-024143-008 / 우체국 700039-02-532604

예금주 : (주)매일신문사(이웃사랑)

▶DGB대구은행 IM샵 바로가기

(https://www.dgb.co.kr/cms/app/imshop_guide.html)

[지난주 성금 전달 내역]

◆ 알콜 중독으로 이혼한 남편은 세상 떠났고 홀로 딸들 돌보는 김하선 씨에 1,994만원 전달

매일신문 이웃사랑 제작팀은 알콜 중독으로 이혼한 남편은 사고로 세상을 떠났고 홀로 상처가 가득한 딸들 돌보는 김하선(매일신문 12월 22일 자 10면) 씨에게 1천994만100원을 전달했습니다.

이 성금에는 ▷'대구 상서고등학교 교사 및 학생 일동' 149만3천100원 ▷구미현대병원 25만원 ▷㈜삼이시스템 10만원 ▷전시형 10만원 ▷채연두 10만원 ▷라선희 3만3천원 ▷이강준 3만원 ▷박미화 1만원 ▷서보인 1만원 ▷이서영 1만원 ▷이정미 1만원 ▷이현민 1만원 ▷임경우 1만원 ▷정혜원 1만원 ▷이순덕 5천원 ▷이진기 5천원 ▷조철제 5천원이 더해졌습니다. 성금을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중학생 딸 유학 보내고 홀로 암 투병 중인 장정선 씨에 2,007만원 성금

한국으로 시집 왔지만 폭력을 일삼는 남편으로 이혼했고 유학 간 딸을 홀로 뒷바라지 하다 난소암까지 걸린 장정선(매일신문 12월 29일 자 10면) 씨 사연에 44개 단체 178명의 독자가 2천7만687원을 보내주셨습니다. 성금을 보내 주신 분은 다음과 같습니다.

▷건화문화장학재단 200만원 ▷DGB대구은행 100만원 ▷평화큰나무복지재단 100만원 ▷빛명상본부 60만원 ▷㈜태원전기 50만원 ▷신라공업 50만원 ▷제일안과병원(이규원) 50만원 ▷㈜태린(김영제) 40만원 ▷㈜서원푸드 30만원 ▷㈜신행건설(정영화) 30만원 ▷한라하우젠트 30만원 ▷한미병원(신홍관) 30만원 ▷㈜동아티오엘 25만원 ▷(재)대백선교문화재단 20만원 ▷금강엘이디제작소(신철범) 20만원 ▷대창공업사 20만원 ▷대흥분쇄기(한미숙) 20만원 ▷현대전산인쇄㈜(이기복) 20만원 ▷㈜구마이엔씨(임창길) 10만원 ▷㈜우주배관종합상사(김태룡) 10만원 ▷IBS(전병집) 10만원 ▷원일산업 10만원 ▷제일키네마섬유 10만원 ▷건천제일약국 5만원 ▷김영준치과 5만원 ▷더좋은이름연구소(성병찬) 5만원 ▷명EFC(권기섭) 5만원 ▷베드로안경원 5만원 ▷봉란옥(이순자) 5만원 ▷선진건설㈜(류시장) 5만원 ▷세무사박장덕사무소(박장덕) 5만원 ▷세움종합건설(조득환) 5만원 ▷신세계로약국(박태환) 5만원 ▷우리들한의원(박원경) 5만원 ▷제이에스테크(김혜숙) 5만원 ▷중앙안과의원(김일경) 5만원 ▷채성기약국(채성기) 5만원 ▷칠곡한빛치과의원(김형섭) 5만원 ▷국선도평리수련원 3만원 ▷동신통신㈜(김기원) 3만원 ▷매일신문구미형곡지국(방일철) 3만원 ▷향봉특수금속(박명선) 3만원 ▷하나회 1만원 ▷한솔금속(이성규) 1만원

▷김상태 100만원 ▷임수영 50만원 ▷김진숙 문심학 안현준 이신덕 최경환 각 30만원 ▷김윤 김정래 이재봉 이현숙 각 20만원 ▷곽용 권상훈 김문오 남경희 남선희 박종천 배호기 변대석 신금자 안정원 양미주 양진석 이재명 임수빈 전시형 최병열 최영조 최정은 이춘란 허창옥 홍종배 각 10만원 ▷김상희 7만원 ▷최정희 6만6천666원 ▷고윤정 김상희 박기영 박소현 박신혜 박정희 박진숙 백미화 손승아 손윤옥 유윤옥 이서연 이지연 이진영 이해진 임채숙 전재복 전준석 정원수 정호승 조득환 진국성 최종호 최한태 각 5만원 ▷권오영 김경민 김미경 김세환 김수정 김은숙 김태욱 김호순 김홍일 박승호 박임상 방진환 신광련 신효원 이동훈 이종완 신종선 장상영 장순명 장정미 장충길 전기형 정종기 조윤미 채대기 최승연 하경석 한명환 한지아 각 3만원 ▷이병규 2만5천원 ▷박광옥 2만21원 ▷강삼순 곽동희 김동진 김인자 류휘열 박준우 방태표 배춘식 백진규 백춘복 서숙영 손진호 신종욱 여환주 유승헌 이서현 이영화 이운호 이웅기 이재환 이해수 이호상 임정자 장의숙 정미옥 주순복 홍준표 각 2만원 ▷강진희 곽병하 권보형 권재현 김균섭 김삼수 김상일 김은정 김태상 김태천 박건우 박애선 박홍선 배상영 서상우 서영의 서제원 서철배 성영아 신순천 안정상 우순화 윤상홍 윤서준 윤안나 윤지아 이영수 이운대 이원형 이정현 이지연 이태연 이태자 정가현 정주비(농협) 정주비(우체국) 정충기 조영식 조윤옥 조현정 지호열 최경철 최웅환 한동엽 황경연 각 1만원 ▷김기만 이장윤 각 2천원

▷'성암' 20만원 ▷'주님사랑' 10만원 ▷'강북초2학년2반' 7만7천원 ▷'힘내세요' 5만원 ▷'동차미' 3만4천원 ▷'지원정원' 3만원 ▷'남구청김병철' '부동산임대(김형일)' '서현윤성' '장정선님께' '지현이동환이' '힘내세요(우체국)' 각 1만원 ▷'지성이' '채영이' 각 2천원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975
  • 경북 1,065
  • 전국 14,39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