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연구팀, 홍합단백질로 국소 항암 면역치료기술 개발…다양한 면역치료에도 활용 가능

  • 0

홍합단백질 기반의 국소적 항체전달 플랫폼 이뮤글루(imuGlue). 포스텍 제공
홍합단백질 기반의 국소적 항체전달 플랫폼 이뮤글루(imuGlue). 포스텍 제공

포스텍(포항공대·총장 김무환) 연구팀이 수중환경에서도 강한 접착력을 가진 홍합접착단백질을 면역관문억제제로 사용되는 항체에 연결해 표적 부위에 효과적으로 항체를 전달할 수 있는 항암 면역치료 플랫폼인 '이뮤글루'를 개발했다.

이번 이뮤글루 개발에는 화학공학과 차형준 교수, 주계일 연구교수, 정연수 박사 연구팀과 생명과학과 임신혁 교수, 황성민 박사 연구팀이 공동으로 연구했다. 연구성과는 바이오소재분야 권위지인 '바이오머티리얼스'에 게재됐다.

이뮤글루는 수분이 많은 체내 환경에서도 표적 부위에 치료용 항체를 장기간 머물 수 있게 하고, 암세포가 있는 환경에 선택적으로 반응해 항체를 방출하게 한다. 항암 면역치료의 효율을 극대화하고, 전신 치료의 부작용을 현저히 낮출 수 있다는 게 연구팀의 평가다.

무엇보다 화학치료요법에 사용하는 약물과 같은 면역조절물질과의 병합치료도 가능해 항암면역치료에 효과적으로 활용가능하다.

이번에 개발된 국소적 항암 면역치료제는 다양한 치료용 항체를 손쉽게 연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점액 분비가 많은 점막이나, 체액, 혈액이 많은 체내의 수중환경에서도 섞이거나 특성이 사라지지 않는 장점이 있다. 때문에 주사 및 스프레이로 분사하는 방식 등 획기적인 치료법에도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차형준 교수는 "이번 연구는 홍합접착단백질을 이용한 최초의 면역치료법"이라며 "혁신적인 치료용 항체 전달 플랫폼으로 다양한 면역치료에 성공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