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나라 '소녀의 세계'로 스크린 데뷔 "내 첫키스 상대는…"

배우 권나라.
배우 권나라.

그룹 헬로비너스 멤버 권나라가 배우 권나라로 변신해 첫 스크린에 도전했다.

13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소녀의 세계'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권나라는 시사회에서 노정의와 키스신을 촬영한 당시를 회상하며 "내 첫키스의 주인공은 노정의씨"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앞서 노정의가 권나라와의 키스신에 대해 "떨리기도 했지만 첫키스의 주인공이 언니라서 행복했다"고 말한 데 대한 답이었다.

권나라는 "노정의에게 사과했던 이유는 아직 성인이 아니기 때문에 미리 양해를 구했다"며 "이에 대해 감독님과 현장에서 얘기를 많이 나눴었다. 이 장면이 필요한 이유는 선화(노정의 분)와 하남(권나라 분)의 감정 변화에 있어 필요한 부분이라 생각했다. 필요하다고 느껴 연기를 하게 됐다. 대상의 차이일 뿐이지 사람과 사람 사이에 느끼는 감정이라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소녀의 세계'는 알쏭달쏭했지만, 혼자만의 비밀이고 싶었던 첫사랑과 함께 특별한 이야기가 시작된 열일곱 사춘기 소녀들의 성장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노정의 조수향 권나라 등이 출연한다. 오는 29일 개봉.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21
  • 경북 45
  • 전국 1,44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