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사진] 이회창, 故(고) 신성일 빈소 찾아 조문 "고인 보면 천의무봉(天衣無縫) 생각나"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을 마친 후 빈소를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신성일(81)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을 마친 후 빈소를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이회창 전 자유선진당 대표가 5일 故(고) 신성일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그는 신성일에 대해 "천의무봉(天衣無縫)이 생각난다"고 밝혔다.

천의무봉은 성격이나 언동이 매우 자연스러워 꾸민 데가 없다는 뜻.

이회창 전 대표와 신성일은 16대 국회때 당시 한나라당에서 의정활동을 함께 했다. 신성일은 2000년 16대 총선 때 대구 동구 국회의원에 당선된 바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41
  • 경북 27
  • 전국 1,72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