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민, '미스터 션샤인' 도산 안창호 역 특별출연…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이후 이병헌과 재회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유진 초이와 안창호 역으로 조우한 이병헌과 박정민. tv 화면 캡처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유진 초이와 안창호 역으로 조우한 이병헌과 박정민. tv 화면 캡처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 이복 형제 사이로 출연한 박정민과 이병헌. 배급사 제공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 이복 형제 사이로 출연한 박정민과 이병헌. 배급사 제공

이병헌과 박정민이 영화에 이어 드라마에서 다시 조우해 화제다.

16일 방송된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22화에서는 미국에서 출소한 유진 초이(이병헌)와 독립운동가 안창호(박정민)가 조우했다.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은 조선의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며 공감했고, 이 장면은 유진 초이가 다시 조선으로 돌아가 의병을 돕게 되는 한 계기가 됐다는 분석이다.

이병헌과 박정민은 이 드라마에 앞서 2017년 1월 17일 개봉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만난 바 있다. 그간 무게감 있는 역할을 주로 맡아 오다 한물간 전직 복서 역으로 화제가 된 이병헌만큼, 서번트증후군을 가진 청년으로 분한 박정민의 연기력이 화제가 됐다.

한편, 주연급 배우 박정민이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이 겨우 2회 분량을 남겨놓은 상황에 갑자기 등장하면서, 향후 박정민, 즉 그가 연기한 안창호의 드라마 속 활약이 어떻게 펼쳐질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쏠리고 있다.

드라마가 실제 역사대로 흐를 경우, 안창호의 극중 역할은 미미할 수 있다.

하지만 만약 상상의 나래가 펼쳐질 경우에는 안창호가 1907년 조직한 항일비밀결사 신민회와 고애신, 유진 초이 등이 주축이 될 의병들, 그리고 구동매, 쿠도 히나, 김희성 등이 힘을 합쳐 '케미'가 폭발할 수 있다는 관측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0일 0시 기준 )

  • 대구 35
  • 경북 37
  • 전국 1,60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