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 브리핑] 스릴러 영화 '목격자' 내일 크랭크인

스릴러 영화 '목격자'가 이성민, 김상호 등 주연 배우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23일 촬영에 들어간다.

19일 배급사 뉴에 따르면 '목격자'는 아파트 단지 한복판에서 일어난 끔찍한 살인 사건을 목격한 상훈과 그를 목격한 살인마의 숨 막히는 추적을 그린 영화다.

주인공 상훈 역은 영화 '검사외전' '보안관' 등에 출연한 배우 이성민이 맡았고, 형사 재엽 역에는 '조작된 도시' '대호' 등에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배우 김상호가 캐스팅됐다.

배우 진경이 상훈의 아내 수진 역으로, 곽시양이 사건의 중심에 선 인물 태호로 각각 이들과 호흡을 맞춘다.

영화는 내년 개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41
  • 경북 27
  • 전국 1,72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