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대게축제 경상북도 최우수 대표 축제 선정

비대면 온라인 축제 성공적 개최 사업비…7천300만원 지원

매일신문 | 영덕대게축제가 2020년 12월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 간 성공적으로 온라인으로 열린 점을 높이 평가 받아 경상북도 최우수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영덕대게축제가 지난해에 이어 경상북도 최우수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지난해 12월 온라인으로 치러진 대게축제 중 쿡방쇼에 출연한 이희진 영덕군수(오른쪽). 영덕군 제공 영덕대게축제가 지난해에 이어 경상북도 최우수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지난해 12월 온라인으로 치러진 대게축제 중 쿡방쇼에 출연한 이희진 영덕군수(오른쪽). 영덕군 제공

 

경북 영덕군의 영덕대게축제가 지난해에 이어 2021년 경상북도 최우수 대표 축제로 선정됐다.

경상북도는 지난 13일부터 19일까지 7일간 경상북도 축제심의위원회 서면심의를 갖고 2021년 경상북도 지정 대표 축제를 결정했다. 영덕군은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 속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온라인 축제를 성공적으로 이끈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영덕군은 선정지원금 5천500만원과 축제 경쟁력 강화를 위한 축제 홍보 모바일 채널 구축 지원금 1천800만원을 지원 받게 됐다.

지난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제23회 영덕대게축제는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 오후3시부터 6시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돼 총 조회 138만4천861회가 집계돼 영덕대게 축제의 명성을 확인했다.

당시 축제는 영덕대게 깜짝경매, 쿡방쇼, 전문 요리사와 함께하는 요리쇼, 플래시몹 경연대회, 9개 읍면 특산물 소개 등을 선보여 큰 인기를 끌었다.

한편 올해 예정된 제24회 영덕대게축제는 영덕문화관광재단이 주도해 하이브리드 축제를 선도한다. 기존 대게축제 프로그램을 대대적으로 바꾸고, 온·오프라인을 동시 추진하는 축제로 새롭게 구성해 주민주도형 참여프로그램, 수익 창출형 관광축제로 대전환 한다는 계획이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경상북도 대표 축제를 넘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