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군, 사과 탄저·갈반병 방제비 긴급 지원…사과밭 1ha당 50만원

1ha 미만은 ㎡당 50원씩 계산해 농약비 지원

올여름 긴 장마 등으로 사과밭에 탄저병과 갈반병이 확산되는 가운데 김주수 의성군수가 사과밭을 방문, 농민들로부터 애로사항을 듣고 방제비 지원을 약속했다. 의성군 제공 올여름 긴 장마 등으로 사과밭에 탄저병과 갈반병이 확산되는 가운데 김주수 의성군수가 사과밭을 방문, 농민들로부터 애로사항을 듣고 방제비 지원을 약속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은 사과밭의 탄저병과 갈반병 방제비로 ㏊당 50만원을 지원한다. 1㏊ 미만의 사과밭은 ㎡당 50원씩 계산해 지원하기로 했다.

7일 의성군에 따르면 올해 유난히 긴 장마 등으로 사과 주산지인 점곡·옥산·춘산면 등지의 사과밭에 탄저병이 유행하는 가운데 사과 잎이 갈색으로 변해 떨어지는 갈반병마저 확산돼 사과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갈반병 및 탄저병 피해 예방의 핵심은 적기 방제"라며 "호우에 따른 병충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방제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