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상무, 어린이집 찾아 마스크 주고 방역활동

한국프로축구 k리그2 김천상무가 12일 지역 어린이집을 찾아 코로나19 방역 활동 등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김천상무제공 한국프로축구 k리그2 김천상무가 12일 지역 어린이집을 찾아 코로나19 방역 활동 등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김천상무제공

한국프로축구 k리그2 김천상무가 온·오프라인으로 팬들과 사회공헌활동(CSR)을 통해 소통하고 나섰다.

김천은 12일 아름드리(부곡동), 이지더원(율곡동) 어린이집과 오후 해솔(율곡동), 골드키즈(율곡동) 어린이집을 방문해 어린이집 코로나19 방역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지역사회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김천상무는 김천시 내 어린이집 중 희망 어린이집들을 대상으로 어린이집 안팎 소독을 진행하고 원생에게 KF94 소형 마스크를 제공했다.

이와 함께 온라인으로도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팬들을 만났다. 김천상무가 매달 시행하고 있는 '진로특강: Zoom으로 슈웅' 프로그램을 통해 스포츠산업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강의를 진행했다.

김천은 지난달 말부터 초등학생 등굣길 교통안전 캠페인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시작했다. 지역사회 내 상무프로축구단의 긍정적 가치를 알리기 위해 다양한 온·오프라인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김천은 매주 정기적으로 김천시 내 어린이집 28곳을 방문해 코로나 방역 및 마스크 증정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