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경기도 비대면…대구장애인체육회 실내대회 개최

 

대구시장애인체육회가 13일 지역 9개 학교에서 장애학생 비대면 실내조정대회를 개최했다. 대구장애인체육회 제공 대구시장애인체육회가 13일 지역 9개 학교에서 장애학생 비대면 실내조정대회를 개최했다. 대구장애인체육회 제공

노를 저어 물살을 가르는 대신 로잉머신 손잡이를 당기는 비대면 방식의 조정경기가 진행됐다.

대구시장애인체육회는 2021년 장애학생 비대면 실내조정대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정체된 장애학생 체육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실시간 온라인방식으로 광명학교를 비롯한 총 9개 경기장(강동고, 경북여고, 남양학교, 보명학교, 서부고, 선명학교, 성보학교, 세명학교, 영화학교)에서 진행됐다.

총 10개 학교(특수학교 7개, 일반학교 3개)에서 110명의 장애학생(뇌병변, 청각, 시각, 지적)이 참가해 초등부(500m), 중등부(500m), 고등부(1,000m)로 나누어 총 17번의 경기가 진행됐으며 기록 순으로 순위가 정해졌다.

대구장애인체육회 곽동주 사무처장은 "지난 비대면 어울림슐런대회에 이어 장애학생들을 위한 뜻깊은 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 지역 내의 더 많은 장애학생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