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경기 연속골' 에드가, K리그1 2라운드 연속 MVP

츠바사, 정태욱 동 베스트 11에 선정

에드가. 대구FC 제공 에드가. 대구FC 제공

4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한 대구FC의 에드가가 K리그1 1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구와 수원FC의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린 에드가를 13라운드 MVP로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에드가는 지난 12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 연속 MVP의 영예를 안았다.

수원FC전에 선발로 출전한 에드가는 팀이 1대2로 끌려가던 후반 12분 안용우의 왼쪽 코너킥을 머리로 받아 넣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더불어 최근 4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6분 뒤에는 츠바사에게 정확한 침투 패스를 연결하면서 도움까지 기록했다.

에드가의 활약에 대구는 이날 수원FC에 4대2 역전승을 거두며 4연승을 질주, 4위(승점 19)에 자리했다.

모두 6골이 터진 이날 경기는 13라운드 베스트 매치로 선정됐고 '대역전극'을 펼친 대구는 라운드 베스트 팀이 됐다.

에드가는 베스트 11 공격진에는 뽑혔고 츠바사와 정태욱은 미드필더, 수비수로 이름을 올렸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