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3연승 이끈 에드가, K리그1 12라운드 MVP

고무열과 함께 베스트11 공격수에도 선정

대구FC 에드가. 대구FC 제공 대구FC 에드가. 대구FC 제공

3경기 연속 결승골을 터뜨린 대구FC의 에드가가 12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4일 광주FC와의 원정 경기에서 결승골로 대구의 1대0 승리를 이끈 에드가를 12라운드 MVP로 뽑았다고 27일 밝혔다.

이 경기에서 에드가는 후반 29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광주 골키퍼와 수비수가 확실하게 걷어내지 못하자 빈 골문에 가볍게 차 넣어 결승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 골로 대구는 시즌 첫 3연승을 내달렸다.

에드가는 앞선 2경기에서도 결승골을 넣어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에드가는 고무열(강원)과 함께 12라운드 베스트11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12라운드 베스트11 미드필더로는 이기제, 고승범(이상 수원), 쿠니모토(전북), 팔로세비치(서울), 임창우(강원)가, 수비수로는 델브리지(인천), 민상기(수원), 박지수(수원FC)가 포함됐다. 골키퍼 자리는 이태희(인천)가 차지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