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회에만 홈런·2루타·3루타…호되게 맞은 류현진

보스턴에 5이닝 4실점·2패째…평균자책점 3.00으로 떨어져
류 "공이 가운데로 몰리는 경향, 구속도 평상시보다 잘 안나와"

21일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 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경기 첫 이닝에서 토론토의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이날 선발 등판한 류현진은 5이닝 동안 홈런 1개 등 안타 8개를 맞고 4실점 했다. 연합뉴스 21일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 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경기 첫 이닝에서 토론토의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이날 선발 등판한 류현진은 5이닝 동안 홈런 1개 등 안타 8개를 맞고 4실점 했다.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이 보스턴 레드삭스의 불방망이에 호되게 당하며 시즌 2패를 떠안았다.

류현진은 21일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보스턴과의 원정 맞대결에서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홈런 1개 등 안타 8개를 맞고 4실점 했다. 평균자책점은 1.89에서 3.00으로 크게 상승했다.

류현진은 4회에만 홈런·2루타·3루타 등 장타만 3개를 허용하며 무너졌다. 전날까지 아메리칸리그 팀 타율 1위(0.289)를 달리던 보스턴은 그 기세를 이어 류현진의 타구를 외야로 쳐냈다.

3이닝까지 류현진은 뜬공과 병살타까지 유도해내며 공 29개로 상대 타자들을 모두 돌려세울정도로 쾌조의 스타트를 끊었다.

하지만 4회 류현진은 잇따라 안타를 맞으면서 무사 주자 1, 2루 상황에 몰렸다. 이후 보스턴의 보하르츠는 류현진이 던진 구속 146㎞의 공을 그대로 되받아 좌월 담장쪽으로 넘기면서 3점을 빼앗았다. 류현진의 시즌 3번째 피홈런. 이후에도 2루타와 3루타를 맞은 류현진은 추가 실점했다.

류현진은 이날 투구 수 83개를 속구 27개, 체인지업 27개, 컷 패스트볼(커터) 17개, 커브 12개로 채웠다.

지난 14일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류현진은 예리한 커터와 체인지업의 절묘한 조합으로 시즌 첫 승리를 따냈지만 이날 경기에서 마르티네스, 곤살레스에게 커터를 던졌다가 장타를 허용하고 말았다.

류현진은 "타순이 한 바퀴 돈 뒤 패턴을 바꿔 몸쪽 위주의 승부를 펼치려고 했는데, 공이 가운데로 몰리는 경향이 있었다. 제구도 잘 안됐고 구속도 평상시보다 잘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홈런을 허용한 것에 대해 류현진은 "공이 들어간 위치는 나쁘지 않았다. 상대 타자가 잘 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3연패를 당한 토론토는 7승 10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보스턴은 12승 6패로 동부지구 선두를 질주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