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에이고 김하성, 두 번째 멀티히트…'타율 2할대'

피츠버그전 3타수 2안타

15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원정경기에서 수비하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 연합뉴스 15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원정경기에서 수비하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내야수 김하성이 빅리그 데뷔 후 두 번째 멀티히트를 쳐냈다.

김하성은 15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원정경기에서 3타수 2안타로 활약했다.

김하성이 MLB에서 멀티히트를 작성한 건 지난 4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 이어 두 번째다. 김하성의 올 시즌 타율은 0.179에서 0.226(31타수 7안타)로 수직 상승했다.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한 김하성은 2회초 2사 1루 기회에서 상대 선발 타일러 앤더슨을 상대로 좌전 안타를 뽑아냈고 5회 초 두 번째 타석에서도 안타를 쳐냈다.

앤더슨의 빠른 공에 애를 먹기도 했지만 고도의 집중력으로 가운데로 몰리는 실투를 놓치지 않고 안타로 연결한 데 이어 컷 패스트볼도 가볍게 쳤다.

하지만 샌디에이고는 2안타 이상 기록한 김하성 외에 다른 타자들이 침묵하면서 1대5로 패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