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타석 입장 시간 5초 줄이고, 어필도 1분 단축

17일 KBO, 스피드업 규정 일부 개정

1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키움과 kt의 연습경기. kt 강백호가 3회초 솔로홈런을 치고 있다. 연합뉴스 1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키움과 kt의 연습경기. kt 강백호가 3회초 솔로홈런을 치고 있다. 연합뉴스

올해 KBO리그 진행이 한 템포 빨라질 전망이다.

KBO는 17일 실행위원회에서 공수교대, 투수교체 등의 과정에서 불필요한 경기 지연을 최소화하기 위해 스피드업을 규정을 강화하기로 결정했다.

스피드업 규정 개정 사항에 따르면 타자는 공수교대 시 기존 2분에서 5초 줄어든 1분 55초 내에 타석에 입장해야 한다.

주심은 1분 55초 이내에 첫 타자가 타석에 들어오지 않을 경우 타자에게 경고 조치하고, 2분이 경과할 경우 벌금 20만원을 부과한다는 내용으로 규정을 바꿨다.

투수교체 때도 2분 20초 내 투구가 이뤄지도록 해야하는 기존 규정이 준수될 수 있도록 타자는 투수교체가 시작되고 2분 15초 내에 타석에 서야 한다.

감독, 코치의 마운드 방문도 더 엄격하게 시간을 준수해야 한다. 방문 시간은 감독 또는 코치가 심판에게 타임을 요청하고 심판이 이를 허용한 시점부터 시작되며 심판이 30초가 경과된 시점에서 이를 통보하면 감독 또는 코치는 즉시 덕아웃으로 돌아가야 한다.

어필 퇴장도 시간이 단축된다. 감독의 항의 때 기존 3분 경과 시 경고, 5분 경과 시 퇴장 조치하던 것을 3분 경고, 4분 경과 시 퇴장으로 1분 단축했다.

개정된 스피드업 규정은 20일 시작되는 2021 KBO 리그 시범경기부터 적용된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